Hunt
 
 
 
 
 

  
빼앗긴 생각에도 봄은 온다
 여준영  05-17 | VIEW : 10,888
SDC14623.jpg (83.9 KB), Down : 113



집에 들어서는데 들려오는 울음소리.
은비가 식탁에 엎드려서 통곡을 하고 있다.
왜우는지 물어도 대답못하고 서럽게 울기만 한다.

위트니스 인균이에게 물어봤다

= 쟤 왜우니
+ 엄마한테 맞았어요
= 왜
+ 숙제하다가요
= 숙제하다가 왜 맞아.
+ 생각쓰기 중에  " 마시면 젊어지는 샘물을 발견하면 누구먹일거냐?"
는 문제가 있는데
은비가 이렇게 대답했어요
" 엄마를 마시게 해서 나보다 어려지게 한뒤 구박하겠다"




은비에게 언론의 자유를 ..
국경없는기자회에 고발해야할까봐



@ 샘물 발견하면 아빠도 한 모금만.















김창일
제가 아는 지독한 3류가 있습니다. 사랑의 매를 굉장히 좋아하는 40대 중반입니다. 그 사람에게 이 이야기를 해주고 나서 어떻게 반응하는지 보고드리겠습니다. 05-17  


김애란
어느날 아들 일기를 몰래 본 적이 있다. '친구들과 놀 땐 엄마가 안방에서 안 나왔으면 좋겠다.'
그날 이후 아들 친구가 오는 날이면 난 방안에 '갇혀' 지냈다.
05-17  


한옥선
전 은비의 사고가 웬지 독특해서 좋은데요^^ 05-18  


장원의심부름꾼소년
김애란님's 아들~ 짜앙~ (황정음의 별셋카드 광고 버젼으로) 05-18  


김창일
제가 아는 삼류가 이 이야기를 듣고 한심하다는 듯이 비 웃으면서 에휴... 라고 하네요.
회장님은 나이가 어렸던 시절.. 어쩔 수 없이 3류들을 만나야 할때 그들과 생각도 교류할 수 없고
그렇다고 입을 닫고 있자고 하니.. 심심하고.. 그럴때 어떻게 하셨나요?
05-18  


블레어
빼앗긴 생각에도 봄은 오는데 김창일씨의 삼류는 왜 한심하다고 하는거죠...?
빼앗긴 생각에는 봄이 안온다는 의미인가요?

전 교육과 연애의 원리는(최근엔..직원관리에서도) 같은거라고 믿는 사람인데....
은비는 아빠랑 하는 연애랑 다른 연애를 엄마랑 하고 있는걸지도 모르겠어요..

일요일날 남자친구랑 take urban(은비 용어로는 빵구난 빌딩)을 갔는데
이상하게 온통 은비생각이 나더라구요^^;
05-19  


박인종
은비짱^^ 너무 귀여워요 05-19  


blueNY
진짜 사랑스러워~~1학년 둘째딸래미는 국어 첫 단원평가 답란에 '선생님 몰라요 죄송해요' 라고 정성들여 썼더군요..선생님께 거짓말하면 안된다고...성격 급하고 예민한 큰애보다 행복지수 는 훨씬 높답니다~~ 05-19  


박희철
우리딸 대답은 "엄마한테 먹이고, 내가 숙제하는게 얼마나 힘든지 똑같이 느껴보게 할꺼야" written by 인균이 처럼 똑똑하게 키워보려고 했더니, 은비처럼 크리에이티브하게 키워야함을 절감하는 아빠. 05-19  


김신애
ㅎㅎㅎ 완전 기발해요. 은비~ ㅋㅋ 어린이 입장에서 어린이다운 생각으로 어른에게 복수하는 유일한 천진난만함- 05-20  


서정명
선배 한 명이 애들을 데리고 반전평화 회의를 하러갔는데 애들이 너무 정신없이 떠들더래요. 조용히 좀 하라고 호통을 쳤더니 일곱 살 큰 아이가 다른 선배한테 가서 이러더라는군요...'이모, 할 말도 제대로 할 수 없는데 평화가 무슨 소용이야' 05-27  


777
귀여운 은비~ 05-28  


권채영
하하. 넘 귀여운 은비. 저도 이제 곧 은비처럼 이쁜 자식이 생기네요.^^ 기대되요. :) 06-09  


하지혜
우와~ 은비정말귀여워요ㅋㅋㅋ생각도 너무 크리에이티브한걸요~ 부럽네요!^^ 07-10  


양정화
은비 까비 만화 생각나네요 ^ ^ 07-15  


황현태
하하 이렇게 귀여운 창의력은 처음 보네요 03-24  


이혜지
트위터로 알게되서 블로그도 오게 되었어요! 우아ㅋㅋㅋ 저는 은비의 생각에 공감하는데.....ㅋㅋㅋㅋㅋㅋㅋㅋ잉 ㅋㅋ 04-11  


서은혜
ㅎㅎ 넘 귀여워요 ^^ 05-17  

 LIST   
105   은비패턴  °[1]  여준영 13/06/10 2608
104   2012 어린이날  °[5]  여준영 12/04/29 8316
103   대화  °[4]  여준영 11/10/30 5029
102   대부  °[3]  여준영 11/07/17 4820
  빼앗긴 생각에도 봄은 온다  °[18]  여준영 10/05/17 10888
100   2010 Children's Day  °[11]  여준영 10/05/06 5738
99   [프로토타입 3] 좌우 빈부 노사 갈등 해소 모듈  °[9]  여준영 10/05/01 6534
98   대화 100404  °[7]  여준영 10/04/09 6690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4]  ≫ SEARCH
Copyright 1999-2014 Zeroboard / skin by GGAMBO