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unt
 
 
 
 
 

  
[2008 헌트 캠페인] 프라우드 소싱
 hunt  01-30 | VIEW : 4,308
prouds1.jpg (8.6 KB), Down : 203
prouds2.jpg(7.4 KB), Down : 136




저는 매년 한가지씩 캠페인을 시도 하고 있습니다.
어떤해에는 특별한 메타포를 만들어 공유하기도 하고
어떤해에는..
아무튼..
지난해에 제가 계열사에 제안한 캠페인 화두는
"프라우드 소싱" 이었습니다.

캠페인이 시작되고 나서
몇몇직원들이 그 용어를 쓰는걸 들을때
뽀뽀라도 해주고 싶을 정도로 기분이 좋았습니다만
회사 전체로는 아직 성공적이지 못합니다.
구성원들의 행동을 통제하는 철학으로 자리잡지 못해
아쉽고
제 스스로 "실패한 캠페인" 이라고 자조하고 있습니다만
( 그래요, 이제 더이상 제말 한마디에 벌벌떠는 그런 조직은 아니니까요 )
굴하지 않고
매년 멈추지않고 새로운 캠페인 화두를 던질 생각입니다.


첨부한 PDF 파일은 2008 프라우드 소싱 캠페인에 대한
제 첫번째 메일입니다.

이 홈페이지 회원 숫자가
PCG 임직원 숫자의 열배가 넘습니다.
회원들과
제가 프라우드 소싱 해볼일 없을까 생각해 봅시다.






hunt
이상하게 PDF는 첨부하면 다운이 안되네요 그냥 읽은걸로 칩시다 들 ^^ 01-30  


tahiti32
얼마전에 프라우드소싱 PDF 다시 꺼내봤었는데^^ 소싱기회를 채 얻지 못하고 떠나서 그저 아쉬울뿐 ;; 01-30  


신원일
프라우드소싱 캠페인은 근데 뭐 하는 캠페인인가요?? 01-30  


한옥선
저두 궁금합니다. 풀어주세요 01-31  


hunt
tahiti32 > 기회가 없던게 개인탓이 아닐거라는걸 잘 알고 있습니다. 제 나와바리(?)밖이라 한번도 못뵈었는데 떠나셨군요 . 저도 아쉬운데요
원일> 진보적인 크라우드 소싱이라고 해두죠.
옥선> PDF를 올릴 방법을 찾게되면 올릴께요
01-31  

 LIST   
246   스테이크와 불고기, 에이전트와 컨설턴트  °[5]  여준영 09/03/20 5458
245   [Work] Back to the future  °[9]  hunt 09/03/17 5068
244   [경영노트] 꽃보다 전배 (1)  °[5]  hunt 09/03/13 5801
243   2009.우생순  °[16]  hunt 09/03/01 6080
242   인맥  °[3]  hunt 09/02/26 6737
241   [NBMS (5) - 소품] A Sticker named Self confidence  °[8]  hunt 09/02/26 5891
240   [Work] 즉흑 환상곡    hunt 09/02/26 4393
239   인간 관계에 관한 공식  °[11]  hunt 09/02/24 16456
238   [work] World Star for korea from china in USA  °[2]  hunt 09/02/13 4129
237   직장 생활 완전 정복 (24)  °[3]  hunt 09/02/10 9006
236   [Work] PI에 대한 새로운 정의    hunt 09/01/30 4616
235   [2009 헌트 캠페인] 엠브리오 나우  °[4]  hunt 09/01/30 5262
  [2008 헌트 캠페인] 프라우드 소싱  °[5]  hunt 09/01/30 4308
233   꿈은 이루어지지 않는다.  °[7]  hunt 09/01/29 9426
232   잘 혼나는 법  °[16]  hunt 09/01/22 29720
[1][2][3][4][5][6] 7 [8][9][10]..[23]  ≫ SEARCH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GGAMBO